• 연구실적

  • 자료실

  • 발간도서

  • 프리미엄 리포트

  • 언론보도

  • 인포그래픽

[헤럴드경제] 윤상현 “‘국민식 당’의 주방장 되겠다…보수 대장전 제정할 것”
 
2022-11-14 13:55:42

윤상현 국민의힘 의원은 11일 “‘국민식 당’의 주방장이 되겠다. 국민이 억울해하고 답답한 문제들을 해결해 그간 잊었던 웃음을 돌려드리겠다”며 차기 전당대회 출마를 공식화했다.

윤 의원은 이날 오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대전환의 시대, 보수의 길을 찾다’ 토론회에 참석해 “껍데기 이념으로 무장한 정치꾼이 아니라 국민과 국가를 만들어내는 실천주의 세력이 ‘국민보수’가 돼야 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날 토론회는 윤 의원과 한국선진화재단(한선재단)이 공동 주최한 것으로 윤평중 한신대 명예교수가 발제, 임기철 한선재단 기술혁신연구회 회장이 토론 좌장을 맡았다. 김병준 전 자유한국당(국민의힘 전신) 비상대책위원장도 참석해 축사를 했다.

윤 의원은 이 자리에서 국민보수의 선봉, 국민식 당의 주방장, 보수 대장전(大章典) 제정 등 당권주자로서의 세 가지 포부를 밝혔다. 윤 의원은 “국민보수의 선봉이 돼서 국민 걱정을 덜어드려야 한다. 국민의 짐이 되어선 더더욱 안 된다”며 “국민의힘이 더 이상 분열이 없도록 전열을 재정비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국민식 당’의 필요성을 강조하며 “당원이 원하는 방식의 당이 되어서 현안과 과제를 발굴해 주도하는 자율적 선순환이 이뤄질 수 있도록 ‘당원식 당’, ‘국민식 당’의 주방장이 되겠다”고 했다.

윤 의원은 또 “10대 보수 대장전을 제시하려 한다”며 “국민보수가 반드시 가슴에 새겨야 할 10가지 신조를 제시하겠다”고 말했다. 그는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위협하는 모든 위협에 단호하게 대응한다’, ‘지속가능한 성장을 이끌고 공정 분배를 실현해 자유주의 공동체를 유지한다’ 등의 문구를 보수 대장전의 예로 들었다.

김병준 전 비대위원장은 토론회 축사를 통해 당권 도전을 선언한 윤 의원을 공개적으로 지지했다. 김 전 위원장은 지난 2018년 자신이 비대위원장을 맡았을 당시 윤 의원의 인천 미추홀구을 당협위원장직을 박탈한 것을 언급하며 “제 마음의 빚이 엄청 크다는 점 이야기드린다. 자기 희생과 선당후사 정신을 가진 분이 우리 당의 중심 역할 해주셨으면 좋겠다는 이야기 드리려 한다”고 말했다.

박재완 선진화재단 이사장은 모두발언에서 “동종교배에서 뺄셈 정치를 하면 공멸하게 될 것이다. 공동체적 자유주의가 뿌리내릴 수 있도록 자유와 기회를 확대하고 공동체 가치를 고양하는 실용적 정책을 확산하는 데 힘 쏟아야 한다”고 말했다.



◆ 기사 원문은 아래 [기사 원문 보기]를 클릭하시면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목록  
번호
제목
날짜
2112 [미주중앙일보] 다시 되돌아보는 이승만 대통령의 위업 24-02-22
2111 [신동아] 닫힌 보수·닫힌 진보가 대한민국 미래 닫는다 24-02-13
2110 [경향신문] “10년전 전망보다 더 나빠져···구조개혁 방향제시·반론제기하며 구체화.. 24-02-06
2109 [BBS NEWS] '초대 청불회장' 박세일 서거 7주기 세미나..."위공 정신으로 교육·노동.. 24-02-02
2108 [뉴스핌] 박재완 "한국 경제, 뼈아픈 구조개혁으로 제조우위 유지하고 서비스생산성.. 24-01-30
2107 [뉴데일리] 전문가 "김정은, '영토완정'으로 적화통일 의지 표명" 24-01-26
2106 [의약뉴스] 고대의대 박종훈 "의사 인력보다 지속가능한 의료가 선결 과제" 24-01-19
2105 [중앙일보] 중국 선개 개입 공동 대응방안 논의하는 국제 학술회의 열려 24-01-09
2104 [문화저널21] 범사련 등 시민사회단체, 합동 신년회 열어 24-01-08
2103 [조선비즈] 박재완 전 장관 “보모(保姆) 국가화로 도전 정신 사라져… 더 이상 복지 .. 24-01-06
2102 [월간중앙] “정부의 획일적 잣대, 지방과 기업 발목 잡는다” 23-12-28
2101 [서울경제] 2023년 세계 군사력 순위는…南vs北 우위? 비대칭 전략 포함 북한이 앞선다 23-12-12
2100 [로이슈] 국회도서관, 'G20 국력평가' 팩트북 발간 23-12-06
2099 [스카이데일리] 예산은 정부가 짜고 국회는 감시하는 수준에서 끝나야 23-12-04
2098 [신동아] 지금은 최장집·박세일이 꿈꾼 나라 되짚을 때 23-12-01
2097 [한국경제] "근로자 복지, 기업이 적극 참여해야"...근로자복지포럼 열려 23-11-23
2096 [글로벌경제신문] '선진화 근로자 생활안정' 정책 포럼 열려..."기업이 근로자의 생.. 23-11-23
2095 [문화일보] “포퓰리즘이 망친 한국 사회… ‘국가가 도와주겠지’ 기대, 자조의식 쇠퇴” 23-11-23
2094 [여성경제신문] ‘페널티가 된 내 새끼’ 저출산 블랙홀 韓···“100조 쏟아부어도 해결.. 23-11-22
2093 [일요신문] 한반도선진화재단, ‘조화로운 양성평등 운동 보수가 이끌자’ 정책세미나.. 23-11-07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