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연구실적

  • 자료실

  • 발간도서

  • 프리미엄 리포트

  • 언론보도

  • 인포그래픽

[조선일보] “자유민주주의 지킨 이승만, 제대로 알릴 것”
 
2024-05-23 10:19:44

이승만(1875~1965) 대통령은 대한민국의 건국 대통령으로서, 독립을 이끌고 자유민주주의와 시장경제를 수호했으며 국가의 발전을 위해 헌신한 지도자입니다. 그러나 사람들은 의외로 그를 잘 모르고 있습니다.”

 

서울 프레스센터에서 22일 열린 우남(雩南) 기억 범국민운동본부’(이하 운동본부) 출범식에서 운동본부 간사를 맡은 양준모 연세대 이승만연구원장이 말했다. 운동본부는 우남 이승만 전 대통령의 업적과 독립 정신을 기념하고 알리기 위한 조직으로 학계, 종교계, 시민사회의 각 단체들과 연대해 향후 조직을 확대할 계획이다.

 

운동본부는 전국 주요 도시의 가두 홍보 활동, 전국 순회 자유의 향기사진전, 토크 콘서트, 다큐멘터리 제작 협력, 우남의 남선순행(南鮮巡行) 따라 하기, 우남 유적지·외교 활동지 탐방 행사, 해외 유적지 발굴 사업, 광복절 기념 자유인 대회’, 세계 초대 대통령 비교 연구 등 국제 학술 대회를 추진할 계획이다.

 

현재 운동본부에 참여하는 단체는 23곳으로 공정언론국민연대, 국가청년회의, 대한민국교원조합, 대한민국지키기불교도총연합, 디지털유해환경대책위원회, 미디어미래비전포럼, 바른사회시민회의, 바른청년연합, 블루유니온, 선진통일건국연합, 월간잡담, 자유기업원, 자유민주시민연대, 자유민주연구원, 자유민주연구학회, 자유시장연구원, 자유언론국민연합, 춘천자유포럼, 한국NGO연합, 한국대학생포럼, 한국시장경제교수협의회, 한반도선진화재단, 한반도자유통일정책연구소다.

 

손병두 이승만기념관건립위원회 위원(전 서강대 총장)은 축사에서 북한과 종북 세력은 지금도 대한민국의 정통성을 부정하기 위해 이승만 끌어내리기에 몰두하고 있다이승만 전 대통령이 아니었으면 우리는 지금 이렇게 자유롭고 풍요로운 나라에서 살 수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

 

2부 행사 우남 자유 포럼에서 우남의 길을 발표한 김명섭 연세대 교수는 지금 우리는 김일성 전집박헌영 전집을 자유롭게 찾아볼 수 있지만 이승만 전집은 아직 완간조차 되지 않은 것이 현실이라며 공산주의의 길과 중립을 가장한 친공(親共)의 길을 모두 경계했던 이승만의 길을 제대로 봐야 한다고 말했다.

 

이승만의 노력으로 1953년 체결된 한미상호방위조약에 대해서는 정전 협정과 함께 공산주의자들의 재침 봉쇄, 한국군에 의한 북진 통일봉쇄, 일본 군국주의 부활 봉쇄라는 3중 봉쇄 체제를 구축함으로써 현재 우리의 안전을 지켜주게 됐다는 의미가 있다고 평가했다.


◆ 기사 원문은 아래 [원문 보기]를 클릭하시면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원문 보기]

  목록  
번호
제목
날짜
2143 [YTN] 싱크탱크 연대 '진실과 정론' 출범..."정치갈등·포퓰리즘 극복" 24-06-20
2142 [TV조선] 싱크탱크 연대 '진실과 정론' 출범(영상) 24-06-20
2141 [에포크타임스] “보다 나은 대한민국 위해 힘 합쳐야” 민간 싱크탱크 연대 ‘진실과 .. 24-06-20
2140 [TV조선] "정치갈등·포퓰리즘 극복"…싱크탱크 '진실과 정론' 출범 24-06-19
2139 [아시아투데이] ‘진실과 정론’ 첫 주제는 민생회복지원금…“반대” 한 목소리 24-06-19
2138 [연합뉴스] "팬데믹 국제 조약 실효성 높이려면 국가 내 협력 중요" 24-06-19
2137 [이데일리] 민간 싱크탱크 연대 출범을 환영하며 24-06-18
2136 [이데일리] 싱크탱크 연대 '진실과 정론', 민생회복지원금 주제로 출범 세미나 24-06-17
2135 [이데일리] “인구위기…개인 혁신·포용역량 강화로 생산성 끌어올려야” 24-06-17
2134 [주간조선] 박재완 "文 정부의 손쉬운 확장정책으로 미래세대 부담 커져" 24-06-14
2133 [트루스가디언] “4·10 총선, 보수 정당에 대한 국민의 르상티망(원한, 복수감)이 비.. 24-05-24
2132 [글로벌뉴스통신] 한반도선진화재단·박수영 의원, '자유우파 정치 복원 세미나' 개최 24-05-23
2131 [조선일보] “자유민주주의 지킨 이승만, 제대로 알릴 것” 24-05-23
2130 [뉴스1] '총선 3연속 참패' 보수의 미래는…"혁신 못하면 영남-수도권 쪼개져" 24-05-22
2129 [YTN] 정치ON "허심탄회" vs "고집불통"...尹 회견에 엇갈린 반응 24-05-10
2128 [스카이데일리] 권명국 장군 “30년 방치 지휘체계부터 통합하자” 24-04-25
2127 [문화일보] “과도한 상속세, 스웨덴식 자본소득세로 대체해야” 24-04-24
2126 [월간조선] 《독일에서 무엇을 배울 것인가》 펴낸 양돈선 대표 24-04-18
2125 [동아일보] 직장인 30% “모욕-부당한 지시 등 경험”… 절반 이상은 신고도 못해 24-04-18
2124 [뉴데일리] 野 총선 압승에도 … 尹정부 개혁작업 미루면 파국 못 피한다 24-04-11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