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연구실적

  • 자료실

  • 발간도서

  • 프리미엄 리포트

  • 언론보도

  • 인포그래픽

[시사뉴스] 윤상현 당권 도전...“구시대 껍질 벗고 미래 청사진 그려야”
 
2022-11-14 13:45:53

윤상현 국민의힘 의원은 11일 "부끄럽던 구시대의 껍질을 벗고 새로운 미래의 청사진을 그려야 하는 대전환의 시점에 서 있다"며 차기 당권 도전 의지를 드러냈다.

 

윤 의원은 이날 오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대전환 시대의, 보수의 길을 찾다' 토론회에서 참석해 "이제 국민을 불안하게 했던 과거를 청산하고 희망의 메시지를 전해야 할 때"라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지난 대통령 선거는 0.73%의 승리였고, 6·15 지방선거에서도 만족스런 결과를 거두지는 못했다"며 "더욱이 대통령 지지율이 30% 전후에 머무르면서 집권 여당에게 새로운 성찰과 각오가 어느 때보다 요청되고 있다"고 했다.

 

이어 "이 상황에서 또다시 선장없이 표류하는 난파선의 모습을 국민에게 보여선 결코 미래가 없다"며 "현실을 똑바로 보고 현재 우리의 행태를 성찰할 때 비로소 앞으로 가야 할 이정표가 보이는 법"이라고 강조했다.

 

윤 의원은 "역사를 돌아보면 위기를 극복하고 역동적인 개혁의 시대는 보수 세력이 열어왔다"며 "껍데기 이념으로 무장한 정치꾼이 아니라 국민의 이익과 국가의 발전을 실질적으로 만들어내는 합리적인 실천주의 정치세력이 돼야 한다"고 말했다.

 

이를 위해 국민보수의 선봉, 국민·당원식당의 주방장, 보수대장정 제정 등을 내세웠다. 윤 의원은 "국민의힘은 국민보수의 선봉이 돼 국민의 걱정을 덜어드려야 한다"며 "국민 속으로 들어가 나라를 든든히 지키고 더 이상의 분열과 분란이 없도록 전열을 재정비를 하겠다"고 밝혔다.

 

또 당원의 자유로운 정당 참여를 보장해 현안과 과제를 발굴하고, 국민이 원하는 방식으로 당을 운영하겠다고 약속했다.

 

이와 함께 "지난 5년 간 무너져내린 대한민국의 가치를 지켜내고 국민 보수가 곱씹어야 할 10가지 신조를 제시하겠다"며 보수대장전 제정 계획을 설명했다.

 

윤 의원은 "현재 국민 보수는 절반의 성공 밖에 거두지 못한 상태"라며 "자유민주주의가 꽃필 수 있는 의회주의를 구현하고 민생경제를 책임지려면 국민의힘이 2024년 4월 22대 총선에서 반드시 과반 의석을 확보하지 않으면 안 된다"며 거듭 지지를 호소했다.

 

이날 토론회는 윤 의원과 한국선진화재단이 공동 주최한 것으로 윤평중 한신대 명예교수가 발제, 임기철 한선재단 기술혁신연구회 회장이 토론 좌장을 맡았다.

 

김병준 전 비상대책위원장은 축사에서 "최근까지 더불어민주당이 평화·통일·민주 등 중요한 가치를 독점해왔는데, 지난 몇 년간 그런 가치를 선점한 것이 다 허위고 거짓이었다는 것이 드러났다"며 "보수의 바로서기는 정치적 이념 정립부터 우선돼야 한다"고 말했다.

 

김 전 위원장은 "그동안 진영논리를 가지고 말싸움, 몸싸움 다 있었지만 우리가 진정으로 해야되는 체제에 관한 논쟁은 없었다"며 "그런 문제를 놓고 보수가 어떤 길을 갈 것인지를 논의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밝혔다.



◆ 기사 원문은 아래 [기사 원문 보기]를 클릭하시면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목록  
번호
제목
날짜
2060 [서울경제] “에너지 위기 장기화…전기료 더 올리고 다소비문화 바꾸는 기회로” [청.. 23-01-27
2059 [SBS BIz] 공시가보다 싼 거래 속출…"억울한 납세자 계속 생길 것" 23-01-27
2058 [서울경제] “자체 핵무장, 필연적 요구…핵물질 없으면 100년 걸려도 불가능” 23-01-25
2057 [동아일보] ‘선진국 만들자’ 도원결의 서울법대 82학번 드라마 23-01-16
2056 [계간지 "법치와 자유" 2022년 겨울호] 넉넉하고 너그러운 문명국가를 항하여 22-12-23
2055 [한국경제] 삼성·LG 사장 출신까지…미래산업 전략 세울 '어벤저스' 뜬다 22-12-06
2054 [아주경제] [선진국-신흥국 기로에 선 한국] 강성진 교수 "韓 이미 선진국 반열…노.. 22-12-02
2053 [조선일보] 한반도선진화재단 출신, 현 정부 사회?경제 분야서 약진 22-11-25
2052 [아이뉴스] 전경련, 헤리티지재단과 '서울 프리덤 포럼' 개최…"자유, 성장·혁신 원.. 22-11-14
2051 [헤럴드경제] 윤상현 “‘국민식 당’의 주방장 되겠다…보수 대장전 제정할 것” 22-11-14
2050 [헤럴드경제] 윤상현 “‘국민식 당’의 주방장 되겠다...국민보수 선봉 돼야” 22-11-14
2049 [문화일보] “자유민주주의, 보수는 오용하고 진보는 멸시” 22-11-14
2048 [NEWSIS] 윤상현 "與, 구시대 껍질 벗고 미래 청사진 그려야" 당권 도전 22-11-14
2047 [JTBC] '새로운 보수의 길' 간담회…"보수의 참된 가치가 얼마나 투영되고 있는지 의.. 22-11-14
2046 [시사뉴스] 윤상현 당권 도전...“구시대 껍질 벗고 미래 청사진 그려야” 22-11-14
2045 [TV CHOSUN] 윤상현, 당권 도전 공식화…"당원식당·국민식당의 주방장 되겠다" 22-11-14
2044 [The JoongAng] 당권 의지 보인 윤상현 “국민 불안 과거 청산하고 희망 메시지 전할.. 22-11-14
2043 [연합뉴스] 與북핵특위 "핵도발 만성 불감증…학술 아닌 행동 논할 때" 22-11-01
2042 [아시아투데이] 북핵대응특위 “북핵 위기, 만성 불감증에 빠졌다” 22-11-01
2041 [매일신문] "국민들 '북 핵무장' 만성불감증 빠져"…국힘 북핵 위기 대응 세미나 22-11-01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