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연구실적

  • 발간자료

  • 발간도서

  • 발간도서 원문보기

  • 프리미엄 리포트

  • 언론보도

  • 인포그래픽

[문화일보] 초미세먼지 해결 위해 석탄·LNG 발전 모두 감축해야
 
2019-03-15 15:39:29

한반도선진화재단 세미나 발제 정용훈 카이스트 교수

“LNG 대도시 위치해 악영향 커 
原電 포함한 전력생산 無탄소화 
최종소비서 전기 확대가 해결책”

“초미세먼지는 직접 배출량 및 간접 배출량 산정, 거리에 따른 농도, 종류, 크기 등이 중요한 변수입니다. 따라서 석탄과 LNG 발전 모두 추가 저감 가능성, 건강상 위험, 농도 기여도 등을 평가해 둘 다 감축에 들어가야 합니다.” 

정용훈(사진) 카이스트 원자력 및 양자공학과 교수는 14일 국회 의원회관에서 한반도선진화재단 주최로 열린 세미나 ‘미세먼지: 에너지, 건강, 외교’에서 초미세먼지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서는 석탄과 LNG 발전을 모두 감축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정 교수는 대안으로 “원자력을 포함한 전력생산의 무(無) 탄소화와 가정·공장·자동차·선박 등 최종 소비단계의 전기 사용 확대가 종합적 해결책”이라고 강조했다.

초미세먼지로 인한 국민 건강 위협과 관련, 정 교수는 “우리나라는 100만 명당 연간 359명이 대기오염으로 인해 조기에 사망한다”며 “2060년에는 1000명 이상으로 늘어날 것으로 예측된다”고 설명했다. 초미세먼지는 탈(脫)원전 정책의 근거로 흔히 언급되는 방사선 피폭 위험보다도 월등히 위험하다는 게 정 교수의 주장이다. 

그는 “초미세먼지 위험은 흡연과 비교하면 10분의 1 수준이지만, 원전 사고 방사선 피폭 위험보다는 100배 수준”이라며 “일본 후쿠시마(福島) 원전 사고의 방사선 피폭 위험은 초미세먼지 측정의 오차범위 수준(∼0.2㎍/㎥)인 데다 우리는 후쿠시마와 같은 사고도 나기 어려운 안전한 환경”이라고 강조했다. 

정 교수는 LNG 발전도 초미세먼지 배출의 원인이 된다고 짚었다. 산업통상자원부가 지난 5일 해명자료를 내 “LNG 발전의 초미세먼지 배출은 석탄 발전의 8분의 1”이라고 밝힌 데 대한 반박이다. 정 교수는 “유럽연합(EU)의 질소산화물 전환계수를 적용하면 석탄 발전의 초미세먼지 배출은 현재의 2배, LNG 발전의 배출은 현재의 8배로 높아질 수 있다”고 지적했다. 또 “초미세먼지는 배출량도 중요하지만, 배출원과의 거리도 중요한데 LNG 연료 발전소들은 주로 대도시에 위치해 영향력이 더 크다”고 설명했다. 

원전을 태양광발전 등 신재생에너지로 대체하자는 주장에 대해 정 교수는 “태양광 중심의 신재생에너지는 전체 전력의 20∼30%가 한계”라며 “나머지 70∼80%의 전력 생산은 보조발전인 LNG 발전이 하게 돼, 원자력이 포함되는 에너지 믹스에 비해 초미세먼지 배출이 많을 수밖에 없다”고 일축했다. 

◆ 기사 원문은 아래를 클릭하시면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기사 원문 보기]

  목록  
번호
제목
날짜
1730 [HELLO DD] 국방안보, 남북관계 개선만? "평화 원하면 전쟁 대비" 19-06-14
1729 [BBS NEWS] 조영기 “이달 말 트럼프 방한, 남북관계보다 북핵 폐기 한미공조 논의가.. 19-06-12
1728 [BBS NEWS] 조영기 “트럼프 ‘탄도·장거리 미사일 없었다’ 발언은 ‘더 이상 안 된다’.. 19-05-29
1727 [미래한국] 싱크탱크로부터 듣는다... 문재인 정부 2년, 대통령의 약속과 멀어진 국.. 19-05-27
1726 [세계일보] "대북정책만 있었지 통일정책은 없었다" 19-05-24
1725 [BBS NEWS] [이각범의 화쟁토론] 보수-진보 넘어 바른길로 나아가려면? 19-05-22
1724 [BBS NEWS] “자유와 공화, 그리고 제4의 길” 박형준-박수영 19-05-20
1723 [문화일보] “악성댓글·조롱도 표현의 자유… 일률적 규제 말아야” 19-05-16
1722 [디지털타임즈] "민주노총, 노동자 대변할 자격 없어... 대통령 만들려 촛불든 것 .. 19-05-10
1721 [엔지니어링데일리][인터뷰]법무법인 동인 어벤저스 3인방 “건설·엔지니어링, 환경.. 19-05-08
1720 [조선일보] 민노총 비판한 노동계 인사들 19-05-03
1719 [한국경제] "민주노총 캐슬이 청년 일자리 빼앗아" 19-05-03
1718 [디지털타임스] 장기표 "민노총, 기득권 지키는 이익단체" 19-05-03
1717 [한국경제]"'민주노총 캐슬'이 청년 일자리 뺏어간다" 19-05-03
1716 [문화일보] 민노총 출신 문성현도 “고임금 노동자 임금인상 요구 자제” 19-05-02
1715 [NEWS1] 한반도선진화재단 토론회 발표하는 장기표 대표 19-05-02
1714 [NEWS1] '민주노총의 이기적 횡포 어떻게 극복할 것인가?' 발표하는 장기표 19-05-02
1713 [NEWS1] 장기표'민주노총의 이기적 횡포 어떻게 극복할 것인가?' 19-05-02
1712 [조선일보] 강제징용, 국제사법재판소에 가도 승소 가능 19-04-26
1711 [문화일보] 韓日관계 최악… 文정부의 ‘강제 징용’ 특단 해법이 돌파구 19-04-25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