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연구실적

  • 자료실

  • 발간도서

  • 발간도서 원문보기

  • 프리미엄 리포트

  • 언론보도

  • 인포그래픽

[아시아경제] 미세먼지법 통과되자 다시 '닥공'…'文정권 책임론' 꺼내든 한국당
 
2019-03-15 15:05:33

황교안·나경원 "文정권, 거꾸로가는 미세먼지 대책" 공세

黃 "文대통령, 中에 미세먼지 거론하고 면박만 들어" 주장…"탈원전 폐기해야"

깨진 협치…미세먼지 정쟁화 다시 시도

더불어민주당과 자유한국당이 상대당 지도부를 맞제소하는 극한대치를 이어가고 있는 가운데 여야 공조의 끈이었던 미세먼지 '협치'마저 깨졌다. 한국당은 미세먼지 대책법이 통과되자마자 곧바로 문재인 정부 공격에 나섰다. 탈(脫)원전 정책, 중국과의 외교문제를 꺼내들며 '문재인 정부 책임론'을 다시 제기했다. 

황교안 대표, 나경원 원내대표 등 당 지도부는 '미세먼지 8법'이 통과된 다음날인 14일 정부의 탈원전 정책과 중국과의 미세먼지 외교를 정면 비판했다. 송언석 의원과 한반도선진화재단 주최로 열린 '미세먼지 : 에너지, 건강, 외교' 세미나에서다. 당 지도부는 일제히 "시의적절한 주제로 세미나를 열었다"며 송 의원에게 힘을 실어줬다. 

황 대표는 이날 자리에서 "우리나라에서 석유나 가스가 나오느냐. 우리가 만들 수 있는 것은 원전밖에 없다"며 "석탄은 미세먼지 저감을 위해 가장 먼저 줄여야할 오염원인데 문 정부는 거꾸로 원전을 없애고 있다"고 비판했다. 그는 중국발(發) 미세먼지 대응에 대해서도 "지난 정부는 중국의 협력을 받아냈고 구체적인 대안도 만들었다"며 "그런데 문 대통령은 중국에 미세먼지 문제를 거론했는데 거의 면박에 가까운 답변만 들었다고 한다"고 주장했다. 

나 원내대표도 "이 정부 들어 중국발 미세먼지를 공동연구 한다더니 지지부진하다"며 "대통령이 중국에 면박만 당했다고 하는데 얼마전 환경부 장관도 미세먼지 문제를 거론했다가 똑같이 면박을 당했다고 한다"고 현 정권의 외교역량 부족을 지적했다. 

세미나를 주최한 송 의원 역시 "미세먼지가 신체적, 경제적으로 국민생활에 악영향을 미치고 있지만 상황이 전혀 달라진게 없다"며 "문 대통령은 봄철 석탄화력 가동을 중단하고 신규건설을 중단하겠다고 공약했지만 화력은 늘리고 원전만 줄이고 있다"고 비판했다. 정용기 정책위의장 역시 "탈원전 폐지, 중국과의 해결책 모색이라는 답이 이미 나와있음에도 엉뚱한데서 쇼를 하려고 하는 청개구리 정권"이라고 비판 수위를 높였다.

결국 이견이 적은 법안은 수월하게 통과됐지만 미세먼지의 근본원인과 특히 책임소재를 둘러싼 여야 싸움은 앞으로도 계속될 것으로 보인다. 이를 두고 일각에서는 미세먼지를 또다시 정쟁화하려 한다는 우려도 동시에 제기되고 있다. 한 야권 관계자는 "미세먼지가 극심해지면서 모처럼만에 공감대가 형성됐는데 8개 법안만 통과시켜놓고 할 일 다했다는 식이 되면 안된다"며 "서로의 주장만 내세우다보면 미세먼지는 해결이 더 어려워질 것"이라고 말했다. 


◆ 기사 원문은 아래를 클릭하시면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기사 원문 보기]

  목록  
번호
제목
날짜
1786 [공감신문] 文 대통령, 공수처법 반대 野에 불편한 심기..."국민 갈등 증폭" 19-10-22
1785 [한국일보] 금태섭, 공수처 반대 소신… “나쁜 정권 들어서면 충성 경쟁 우려” 19-10-22
1784 [한국경제] "공수처법, 검찰 중립·독립성 해칠 것" 19-10-22
1783 [세계일보] "대통령이 수장 지명하는 공수처, 검찰개혁 취지에 반하는 것" 19-10-22
1782 [news1] "검찰의 힘 빼는 것이 檢개혁…수사권과 기소권 분리해야" 19-10-22
1781 [천지일보] “검찰개혁이 공수처 설치? 오른손 칼, 왼손으로 쥐는 격… 진정한 정치독.. 19-10-22
1780 [연합뉴스] "공수처, 대통령의 새로운 수족"…보수단체 검찰개혁 토론회(종합) 19-10-22
1779 [문화일보] ‘검찰개혁’ 토론회 공동개최 19-10-17
1778 [미래한국] [김종민 변호사의 강연요약] 文정권 검찰개혁, ‘중국식 공안 통치’ 위험 19-10-07
1777 [Digital Today] 이주호 전 교육부 장관 "하이테크-하이터치로 교육혁신" 19-10-07
1776 [BBS NEWS] “文 대통령의 평화경제, 비핵화 여부가 걸림돌…주한미군 철수? 성급한 .. 19-10-07
1775 [문화일보] 이주호 “한국 교육혁신 사실상 ‘0’… 아프리카 국가보다 못한 지경” 19-10-04
1774 [문화일보] 조국 “가족의혹 보도·수사받는 현실 지켜보기 힘들다” 19-09-26
1773 [쿠키뉴스] 조국 법무부 장관 임명은 정당한가? 19-09-25
1772 [국제뉴스] 박수영, "조국 장관 임명은 검찰을 정권 휘하 두겠다는 사적인 욕심"…".. 19-09-25
1771 [sns타임즈] ‘국민이 나라를 걱정하는 대한민국‘ - 문 정부 임기 반환점, 정치리더.. 19-09-23
1770 [신동아] “윤 총장 수사지휘 배제 제안…조 장관, 靑 조율 끝났다 봐야” 19-09-20
1769 [미래한국] 자유한국당, 승리하는 공천을 위한 제언..."19대, 20대 총선의 승리 요.. 19-09-20
1768 [조선일보] "안보 위기·경제 침체·고용 감소… 권력 정당성·도덕성마저 흔들려" 19-09-19
1767 [BBS NEWS] "文 대통령 방미, 북핵폐기 명확한 입장 전해야" 19-09-18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