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연구실적

  • 발간자료

  • 발간도서

  • 발간도서 원문보기

  • 프리미엄 리포트

  • 언론보도

  • 인포그래픽

[문화일보] 국민의힘 “文대통령, 법치주의 파괴한 秋장관 해임 조치하라”
 
2020-11-26 13:54:42

“민망한 국정혼란 야기한 사람은
부당한 지휘·인사권 휘두른 秋”


국민의힘은 추미애 법무부 장관의 윤석열 검찰총장 직무정지 조치를 둘러싼 갈등이 격화하는 가운데 침묵만 지키는 문재인 대통령을 향해 “위법하고 부당한 조치를 취한 추 장관을 해임하라”고 요구했다. 불리한 현안에 대해 침묵으로 일관하다 뒤늦게 ‘유체이탈’ 화법을 내놓는 무책임한 국정 운영 방식을 재연하지 말고, 문제의 근본인 추 장관을 해임하는 ‘결자해지’의 모습을 보여야 한다는 주장이다.

배준영 국민의힘 대변인은 26일 문화일보와 통화에서 “사실상 문 대통령이 추 장관을 통해 윤 총장을 직무집행정지시켰다는 의혹이 커지고 있는데, 무엇보다 대통령이 직접 나서서 이 사태를 정리하는 게 선행돼야 한다”며 “법치주의를 파괴하는 무도한 행위를 한 추 장관에 대해 대통령은 해임 조치를 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오는 12월 2일 추 장관이 윤 총장에 대한 징계위원회를 열어 문 대통령에게 해임 건의를 할 것이라는 관측이 나오는 가운데 야당은 윤 총장이 아닌 추 장관을 잘라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이고 있는 셈이다.

야권에서는 “국민 보기 민망할 정도로 국정 혼란을 야기한 사람은 검찰 지휘권, 감찰권, 인사권을 부당하게 휘두른 추 장관”이라며 “권력 비리 수사를 막기 위해 윤 총장을 찍어내려 하는 게 아니냐”고 비판했다.

전문가들은 어떤 식이든 문 대통령이 나서서 꼬인 국면을 해결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높다. 김형준 명지대 인문교양학부 교수는 “윤 총장을 정말 자리에서 물러나게 하려면 지금과 같은 차도살인(借刀殺人)의 방식이 아니라 문 대통령이 정치적 책임을 지고 결단하는 게 맞다”며 “추·윤 갈등이 이렇게까지 심각한데 계속 입을 열지 않는 것은 심각한 문제”라고 비판했다.

문 대통령은 전날(25일) 추 장관과 윤 총장 관련 언급 없이 오전에는 여성폭력 추방주간 관련 SNS 메시지만 내놨고 오후에는 한국판 뉴딜 관련 인공지능(AI) 관련 행사에 참석했다. 이 같은 문 대통령의 현안 외면 행보는 처음이 아니다.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거취를 둘러싸고 국민 여론이 서초동과 광화문으로 쪼개져 난리가 났을 때도 문 대통령은 한참 침묵하다 “다양한 의견 속에서도 하나로 모이는 국민의 뜻은 검찰의 정치적 중립 보장 못지않게 검찰개혁이 시급하고 절실하다는 것”이라고 했다.


◆ 기사 원문을 보시려면 아래[기사원문보기]를 클릭하세요.


[기사원문보기]

  목록  
번호
제목
날짜
1947 [전기신문] (Change & Chance) 손양훈 인천대 경제학과 교수 21-01-14
1946 [서울경제] “탄소중립은 허황된 꿈...실현하려면 탈원전 이어 탈LNG 해야 할 판” 21-01-06
1945 [대한경제]“시장, 손댈수록 덧나… 정치논리보다 자생적 질서에 맡겨야” 21-01-04
1944 [매일경제] 박재완 한반도선진화재단 이사장 | 극단적 양극화 막을 리더 뽑고 글로.. 21-01-04
1943 [매일경제] Rebuild Korea…통합이 경쟁력이다 21-01-04
1942 [매일경제] "역대 정부중 文정부가 갈등 가장 심해" 75% 21-01-04
1941 [중앙일보] 카페 200만원, 노래방 300만원…3차 재난지원금 1월1일 준다 20-12-28
1940 [스카이데일리] “무차별 기업 때리기는 절망의 터널로 가는 지름길이죠” 20-12-28
1939 [아시아투데이] 美헤지펀드는 왜 LG를 겨냥했나…“투기자본 공격 또 나온다” 20-12-18
1938 [NEWS1] 보수·인권단체서 쏟아진 '대북전단법' 비판…원칙과 현실 사이 20-12-18
1937 [데일리안] 민주당, '김여정 하명법' 반발에도 대북전단살포금지법 통과 20-12-16
1936 [데일리안] [기업 규제 포비아②] 현대차 노리던 엘리엇, '3%룰' 통과에 다시 군침? 20-12-16
1935 [데일리안] [기업 규제 포비아①] 다중대표소송제, 투기자본·경쟁자 공격에 기업 '무.. 20-12-16
1934 [서울경제] "민주 이름으로 민주주의 흔드는 '민주독재'…오기·독선의 '文주주의' " .. 20-12-15
1933 [서울경제] '사생결단 대결 정치 일상화…文정권, 민주주의 훼손하며 '문근혜'로 전락' 20-12-15
1932 [문화일보] 경제계 “‘3%룰’ 완화해도 분리선임 그대로 놔두면 의미없어” 20-12-09
1931 [조세신문] 송경학 세무사 집필 '세금의 배신' 20-12-09
1930 [데일리안] 미국 대선 '침묵' 북한, 바이든 겨냥 '저강도 도발' 나설까 20-12-04
1929 [주간동아] “한국 GDP의 2.3배인 독일, 정책변경 후 1조 손실 내도 유권자가 응징한.. 20-12-03
1928 [스카이데일리] 한국외교는 ‘안미경중(安美經中)’이 해답이다 20-12-02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