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연구실적

  • 자료실

  • 발간도서

  • 발간도서 원문보기

  • 프리미엄 리포트

  • 언론보도

  • 인포그래픽

[문화일보] 韓日관계 최악… 文정부의 ‘강제 징용’ 특단 해법이 돌파구
 
2019-04-25 16:13:01

이원덕 교수 ‘한·일 관계, 이대로 둘것인가’ 세미나 발제 

“강제징용 문제 방치 계속된다면  
소송 등 경제전쟁 비화 가능성  
국제사법재판소 공동제소 대안”
 

“강제징용 문제를 돌파하지 않으면 한·일 관계 개선은 불가능합니다. 관계 개선을 위해서는 징용 문제에 대한 특단의 해법을 강구해야 합니다.”

최악으로 치닫고 있는 한·일 관계에 대해 시민사회와 학계에서도 우려의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다. 이원덕(사진) 국민대 일본학과 교수는 25일 국회 의원회관에서 한반도선진화재단 주최로 열린 세미나 ‘한·일 관계, 이대로 둘 것인가?’에서 한·일 관계 회복을 위해서는 강제징용 문제가 선결돼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 교수는 “한국과 일본의 관계는 2012년 이래로 악화가 지속하고 있다”며 “위안부 합의가 형해화되고 대법원이 강제징용 배상 판결을 내린 뒤 악화 현상이 급속히 심화하고 있다”고 진단했다.

이 교수는 최근 한·일 관계가 어그러진 4대 요인으로 △위안부 합의 문제 △강제징용 재판 △관함식 욱일기 파동·화기 관제 레이더 사건 △북한에 대한 한·일의 온도 차이를 꼽았다. 이 교수는 관함식 파동과 레이더 사건에 대해 “해프닝 성격의 갈등”이라며 “갈등을 국내 정치적으로 이용하는 것이 문제”라고 꼬집었다. 그는 “한국에선 정치 진영 간 대립이 첨예화되면서 친일-반일 문제가 정치화되는 경향이 나타났다”며 “일본에서는 자신감 상실과 사회·심리적 불안 확산으로 보수화·국가주의 경향이 나타나고 있다”고 설명했다. 리더십 요인도 영향을 미쳤다. 이 교수는 “문재인 대통령과 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총리 간 신뢰가 부족해 진지한 대화가 단절된 상태”라며 “7년 동안 정상회담이 없었던 것은 지도부 간 소통 부재를 상징한다”고 지적했다. 그는 “외교 당국 간의 전략적 소통 파이프도 부족하다”며 “양국이 상대방에 대해 전략적 중요성을 낮게 평가하고 있다”고 말했다. 

최대 현안인 강제징용 문제에 대해 이 교수는 △방치 △기금 조성 또는 특별법에 의한 해결 △사법적 해결의 세 가지 시나리오를 제시했다. 만약 징용 문제가 이대로 방치된다면 한국 내 일본 기업의 자산 압류와 피해자들의 집단소송, 일본의 대항조치 등 한·일 경제전쟁으로 비화할 가능성까지 있다. 이미 시도된 바 있는 기금이나 특별법 역시 해결 가능성이 낮다.  

이 교수는 국제사법재판소(ICJ) 공동제소를 대안으로 봤다. 그는 “최종 결론이 날 때까지 3∼4년 이상 시간이 소요돼 역사 마찰을 유보하는 효과가 있고, 양국이 합의하면 법적 강제집행도 보류할 수 있어 평화적 해결 방식이 될 수 있다”고 평가했다. 이 교수는 한국이 추진하고 있는 한반도 평화 프로세스에도 일본의 건설적 역할을 견인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역설했다. 그는 “2002년 평양 선언을 토대로 북·일 관계 정상화를 모색하는 것이 현실적”이라며 “100억 달러 이상의 대일 청구권 자금은 북한 인프라 재건의 종잣돈이 될 수 있다”고 강조했다.  


◆ 기사 원문은 아래를 클릭하시면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기사 원문 보기]

  목록  
번호
제목
날짜
1728 [BBS NEWS] 조영기 “트럼프 ‘탄도·장거리 미사일 없었다’ 발언은 ‘더 이상 안 된다’.. 19-05-29
1727 [미래한국] 싱크탱크로부터 듣는다... 문재인 정부 2년, 대통령의 약속과 멀어진 국.. 19-05-27
1726 [세계일보] "대북정책만 있었지 통일정책은 없었다" 19-05-24
1725 [BBS NEWS] [이각범의 화쟁토론] 보수-진보 넘어 바른길로 나아가려면? 19-05-22
1724 [BBS NEWS] “자유와 공화, 그리고 제4의 길” 박형준-박수영 19-05-20
1723 [문화일보] “악성댓글·조롱도 표현의 자유… 일률적 규제 말아야” 19-05-16
1722 [디지털타임즈] "민주노총, 노동자 대변할 자격 없어... 대통령 만들려 촛불든 것 .. 19-05-10
1721 [엔지니어링데일리][인터뷰]법무법인 동인 어벤저스 3인방 “건설·엔지니어링, 환경.. 19-05-08
1720 [조선일보] 민노총 비판한 노동계 인사들 19-05-03
1719 [한국경제] "민주노총 캐슬이 청년 일자리 빼앗아" 19-05-03
1718 [디지털타임스] 장기표 "민노총, 기득권 지키는 이익단체" 19-05-03
1717 [한국경제]"'민주노총 캐슬'이 청년 일자리 뺏어간다" 19-05-03
1716 [문화일보] 민노총 출신 문성현도 “고임금 노동자 임금인상 요구 자제” 19-05-02
1715 [NEWS1] 한반도선진화재단 토론회 발표하는 장기표 대표 19-05-02
1714 [NEWS1] '민주노총의 이기적 횡포 어떻게 극복할 것인가?' 발표하는 장기표 19-05-02
1713 [NEWS1] 장기표'민주노총의 이기적 횡포 어떻게 극복할 것인가?' 19-05-02
1712 [조선일보] 강제징용, 국제사법재판소에 가도 승소 가능 19-04-26
1711 [문화일보] 韓日관계 최악… 文정부의 ‘강제 징용’ 특단 해법이 돌파구 19-04-25
1710 [한국경제] 日 '100년 기업' 3만개 넘는데…韓, 과도한 상속세 탓에 6개 불과 19-04-24
1709 [서울경제] 법인세 오르면 임금증가율 되레 떨어져…과도한 상속세, 재산권 보장한 .. 19-04-24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